양주시,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 선정
국비 3억 9천만원 확보 쾌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신영모
기사입력 2024-02-29 [16:36]

▲ <사진>양주시청사 전경

- 참여사업자로 교통 전문 지방공기업 경기교통공사와 양주시 유망 드론기업 ㈜비씨디이엔씨 참여 눈길 끌어

 

[경인투데이뉴스=신영모 기자] 양주시는 국토교통부와 항공안전기술원에서 주관한 2024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시는 이번 선정으로 국비 3억 9천만원을 확보해 3월 중 국토교통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드론배송 상용화 사업을 본격 착수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대표사업자인 양주시와 함께, 참여사업자로 경기도의 교통 전문 지방공기업인 경기교통공사와 양주시의 유망 드론 기업인 ㈜비씨디이엔씨가 주관하여 진행할 예정이며, ㈜포드림, ㈜카본메이크, ㈜이노스카이 등 여러 분야의 드론 전문기업이 컨소시엄으로 참여한다.

 

선정된 사업은 드론 배송으로 옥정중앙공원, 양주문화예술회관, 장흥관광지 일원에 배달점이 설치될 예정이다.

 

행락객·관광객을 대상으로 ㈜마트킹과 재단법인 송암스페이스의 치킨·족발·파스타·분유 등 피크닉 기획상품을 드론 배송할 예정으로 시에서는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사업에는 경기교통공사가 사업자로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경기교통공사는 지난해 11월에 양주시와 지역밀착형 차세대 모빌리티 업무협약을 체결해 모빌리티 분야에서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한 바 있으며,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그 첫 번째 과실이라고 할 수 있다.

 

경기교통공사는 본사에 드론 종합상황실을 구축하고 드론 관제 전문인력을 채용하여 공사의 역점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비씨디이엔씨는 양주시를 대표하는 토종 드론기업으로 지난 2019년‘경기도 유망중소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영상 촬영 위한 무진동 짐벌 장치’등 다수의 특허와 조달청 지정 혁신제품인 ‘BCD360 VR드론’을 보유하고 있는 유망 드론기업이다.

 

한편, 양주시는 지난해 1월 조직개편 시 전국 지자체 최초로 드론정책팀을 신설해, ▲ 드론 규제개혁 과제 발굴 ▲ 2023 양주! 드론봇 페스티벌 개최 ▲ 공용드론 관리 시스템 구축 ▲ 드론 생태계 조성 연구용역 등 드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에서는 연내에 드론인재교육센터를 설립하여 지역 내 드론저변을 확대하기 위한 기초 인프라를 조성할 계획이다.

 

강수현 양주시장은 “드론산업은 가까운 미래에 엄청난 성장이 예상되는 대표적인 미래산업”이라며, “우리 시의 미래 먹거리로 집중 육성하여 동·서 균형발전은 물론 주거와 일자리가 어우러진 자족도시로 나아가고자 하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영모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경인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